우리나라는 매우 오래된 역사의 길쌈문화를 지니고 있습니다.
누에를 쳐 얻은 고치에서 명주실을 뽑거나 삼, 모시풀을 재배하여 삼베 모시를 짜서 옷을 만들어 입은 역사는 고조선 시대부터의 일입니다.
길쌈방에서는 전국 각지 답사를 통하여 길쌈과 관련되는 물레, 씨아, 전지, 톱 그밖에 각종 베틀과 고려 말기에 들어온 무명에 연계되는 현물 부속 장비 자료를 수집하여 전시해 놓았습니다.